쎈아이들 이야기

먹기 좋은 아담한 크기의 새우

글쓴이 | 2013년 01월 12일 | 댓글 1개

쎈캠프에서 온 편지

image005 image007

먹기 좋은 아담한 크기의 새우

쎈 캠프에 참가한 자들이여! 당신의 행복하고 흐뭇한 밥상을 위하여…

쎈 캠프 영양사들은 오늘 새벽에도 새벽시장을 갔다 왔단다.

새벽시장에서 직접 구입한 신선한 재료로 음식을 만들어 제공하는 것은 공부에 지친 피로와 성장기에 충분한 칼로리를 제공하기 위해서 필수적인 노력이랍니다.

여기서 먹는 웰빙식 부페는 어느 특급부페에 비교해도 질적으로 떨어지지 않는다 네요.
왜냐면 영양사들이 직접 매일 매일 새벽시장에서 갓 도축된 고기와 갓잡은 해산물, 야채등을 갖고 오기 때문에 그 재료의 질이 오성급 호텔보다 더 좋다고 합니다.

오늘은 싱싱한 새우 요리가 나왔습니다. 경기도 분당에서 온 상필이는 쎈 캠프에 참가해서 식단에 포함되어있는 새우의 싱싱한 맛에 반했다고 합니다. 특히 소금구이 새우…

그리고,  평소 좋아하던 새우인지라 포만감을 가지며 만족하고 좋아라 하 네요. 선생님 들도  너로 인해서 행복하고 사랑스런 상필이를 잊지 못할 것 같단다^^.

image003

image001

[divider scroll_text=”Top”]

 

lee27
쎈스쿨 쎈캠프의 미래
Comments
쎈의 새로운기능 "댓글 구독하기"
알림을 주세요
guest
1 댓글
오래된순
최신순 가장 많이 추천된순
Inline Feedbacks
모든 댓글 보기
이수원

우리 학교에 참가한 캠퍼들 식사는 최고래요 허~`허 우리들을 위해서 준비한거해 다먹어야해…

Continue reading

의지하며 감싸며..자존감을 키우며^^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학생들은 이곳 생활에 완벽히 적응한것 같습니다~ 먼저 온 친구들은 3차와 4차로 도착한 학생들의 본보기가 되며 친구들을 잘 이끌어 주고 있습니다! 아이들 한명 한명이 서로를 잘 어울려 다니며 보살펴주는 모습이 항상 보기 좋습니다! 선생님의 지도하에 열심히 공부하고 즐겁게 음악 시간과 체육시간을 즐기는 모습도 매일 확인 할 수 있습니다^^ 아이들 한명 한명이 가지각색의 성향을 가지고 있고 성격도 소리도 모두 다 다르지만 음악 시간에는 다함께 합창을하고...

CHAPTER I. 웰컴 쎈 캠프 친구들!! CHAPTERII. 2차 학생들의 등장!!

웰컴 쎈 캠프 친구들!!   쎈영어학교에서 쎈캠프 포스트로 다시 돌아온 이사장님 정이사님 그리고 매니저쌤들 입니다! 1차 학생들과의 2주차 생활도 무사히 잘 끝났습니다! 아이들이 첫주때보다 더 체계적으로 수업에 참여하며 이곳 생활에 더 적응된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표정도 한결 편해졌고 밝아보였습니다, 처음엔 어색했던 선생님들과의 수업도  이제 적응이 다 됬는지 여기저기에서 웃는 소리들이 자자합니다!  수업도중 한국 말을 사용하면  당연 안되기 때문에 영어로 수다를...